29일 행안부, 한파·대설 긴급 대책회의...한파 취약계층 지원
상태바
29일 행안부, 한파·대설 긴급 대책회의...한파 취약계층 지원
  • 이유림 기자
  • 승인 2020.12.29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설 시 국민행동요령
대설 시 국민행동요령

[뉴스레몬=이유림 기자] 행정안전부는 29일 밤부터 올겨울 들어 가장 강한 한파와 대설이 예보됨에 따라 이날 오후 국토교통부, 보건복지부, 17개 시·도와 함께 긴급 상황판단·대책회의를 열었다.


오늘 회의에서 결빙 우려지역 사전 제설제 살포, 도로제설, 적설 취약구조물 안전점검, 재난 취약계층·시설 안전관리, 농·축·수산시설 피해 등의 대책을 집중적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특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독거노인, 노숙인, 쪽방촌 주민 등 한파 취약계층 지원시설의 운영이 제한되고 있는 점을 고려해 노인생활지원사와 지역자율방재단 등 재난도우미를 통해 취약계층을 지원할 예정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29일 밤부터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에 들면서 기온이 급격히 낮아져 중부지방을 중심으로는 체감온도가 영하 20도 안팎으로 떨어지고 서해안지역을 중심으로 최고 30㎝ 이상의 눈이 내릴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