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10일 오후 6시까지 '189명 신규 확진'...지역발생 187명, 해외유입 2명
상태바
서울, 10일 오후 6시까지 '189명 신규 확진'...지역발생 187명, 해외유입 2명
  • 이유림 기자
  • 승인 2020.12.10 2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별진료소 (사진=연합뉴스)
선별진료소 (사진=연합뉴스)

[뉴스레몬=이유림 기자] 10일 오후 6시까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서울 확진자가 189명 늘어 누적 확진자는 1만1천364명이다.


신규 확진자 189명 중 해외 유입은 2명이고 187명이 지역발생이다.


감염 경로별로 보면 종로구 파고다타운 관련으로 10명이,강서구 댄스교습시설 관련도 8명이 추가 발생했다.


중구 내 시장, 서초구 사우나,  동대문구 체육시설 관련으로 2명씩 늘었고  노원구 체육시설, 구로구 소재 고등학교, 마포구 홈쇼핑회사,  중랑구 내 병원, 중랑구 실내체육시설 관련으로 각각 1명씩 추가 확진됐다.


이밖에 '기타' 집단감염 5명, '기타 확진자 접촉' 77명, 타 시도 확진자 접촉 16명 추가 확진됐고 60명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아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