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일 정부... "협상 중인 코로나 백신 3천만명분 넘는다"
상태바
17일 정부... "협상 중인 코로나 백신 3천만명분 넘는다"
  • 한명희기자
  • 승인 2020.11.17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사진=연합뉴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사진=연합뉴스)

[뉴스레몬=한명희 기자]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은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확보와 관련해 "현재 우리에게 물량을 오픈한 회사들을 합치면 3천만명분이 넘는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이날 국회 보건복지위 전체회의에서 국민의힘 김미애 의원의 "해외에서 개발된 코로나19 백신 확보에 서둘러달라"는 지적에 "개별기업 접촉을 통해서 여러 가지 물량과 가격을 협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조급해 보이지 않으면서 가격을 합리적인 선으로 결정하기 위해 여러 가지 바게닝(협상)을 하고 있다"며 "더욱 다행인 것은 아스트라제네카의 경우 (백신) 생산 자체를 국내에서 하기 때문에 보다 유리하게 물량을 확보할 수 있는 여건"이라고 밝혔다.


미 제약회사 화이자와 모더나의 백신 개발과 관련해서도 "두 회사에서도 일반적인 예상과 달리 오히려 그쪽에서 우리에게 빨리 계약을 맺자고 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제2부본부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임상3상에 들어간 코로나19 백신 5개 해외제품에 대해 구매 협상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