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통신비 9천억'으로 취약계층 아동 지원 제안
상태바
안철수, '통신비 9천억'으로 취약계층 아동 지원 제안
  • 박상규기자
  • 승인 2020.09.18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언하는 안철수
발언하는 안철수 당대표

[뉴스레몬=박상규 기자]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는 전국민에게 2만원씩 지원하려던 통신비 9천억원을 취약계층 아동 지원에 쓰자고 제안했다.


안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가 취약 계층에게는 일상 속 생명까지 위협하고 있고 '라면 형제'와 같이 방치된 학대 가정의 아이들이 돌봄교실 신청을 하지 않아 급식 지원을 못 받고 있다" 면서 돌봄이 가정에 떠맡겨진 현실을 지적했다.

   
이어 안 대표는 "세금을 정권 지지율 관리 비용으로 쓰지 말고, 한계 상황에 직면한 취약계층 아이들의 생명을 구하는 데 집중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