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공항 보안요원 2명 추가 확진…총 3명
상태바
김포공항 보안요원 2명 추가 확진…총 3명
  • 한명희기자
  • 승인 2020.08.30 2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공항 (연합뉴스)
김포공항 (연합뉴스)

[뉴스레몬=한명희 기자] 김포국제공항 보안경비 요원이 지난 29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다음날인 30일에 밀접 접촉자 2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한국공항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공사 자회사인 항공보안파트너스 소속 특수경비원 2명이 이날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공항 보호구역(항공기 계류장 및 활주로)을 출입하는 차량을 통제하는 검문소에서 근무하는 직원들로, 1명은 29일 확진 판정을 받은 A씨와 같은 검문소에서 교대 근무했다. 다른 1명은 지난 27일 A씨와 같은 차량을 타고 퇴근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


27일까지 근무한 A씨는 어머니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자 28일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공사는 A씨가 근무한 검문소를 31일 자정까지 폐쇄하고, A씨와 함께 근무한 직원들을 상대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