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현, 메니저리그 데뷔 첫승… 무실점 완벽 호투
상태바
김광현, 메니저리그 데뷔 첫승… 무실점 완벽 호투
  • 최우진기자
  • 승인 2020.08.23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광현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뉴스레몬=최우진 기자] 김광현(32·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메이저리그 2번째 선발 등판에서 빅리그 데뷔 첫 승리를 기록했다.


김광현은 23일(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 6이닝 동안 안타 3개만을 내주고 삼진 3개를 잡아내고 무사사구 무실점 호투했다.

  
선발로 첫 테이프를 잘 끊은 김광현은 메이저리그 최정상 포수로 꼽히는 몰리나의 리드 속에 인상적인 완급 조절로 신시내티 타선을 묶었다.


삼진 3개 중 2개를 루킹 삼진으로 잡아낼 정도로 몰리나의 볼 배합이 절묘했다.


수비 시프트의 도움을 여러 차례 받고, 잘 맞은 타구가 야수 정면으로 향하는 등 행운까지 따랐다.


한국인 투수 김광현의 선발 등판을 맞아 한국계 야수 에드먼이 '승리 도우미'로 나섰다.


세인트루이스는 3회말 해리슨 베이더, 콜튼 웡의 빗맞은 타구가 모두 안타로 연결되면서 1사 2, 3루 기회를 잡았다.


이어 에드먼이 좌익수 앞에 떨어지는 2타점짜리 적시타를 날려 김광현에게 2점을 득점 지원했다.

   
세인트루이스는 김광현이 내려간 뒤 불펜진이 남은 3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내면서 김광현은 승리투수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