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기아차, 2022년 출시 전기차에 LG화학 배터리도 쓴다
상태바
현대·기아차, 2022년 출시 전기차에 LG화학 배터리도 쓴다
  • 박용태 기자
  • 승인 2020.05.28 0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새 EV 콘셉트카 '프로페시'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차 새 EV 콘셉트카 '프로페시'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뉴스레몬=박용태 기자] 현대·기아차[000270]는 2022년 출시할 전기차 전용 모델 한 종에 들어갈 배터리 공급사로 LG화학[051910]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현대·기아차는 공급 규모 등은 생산량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배터리 업체 선정은 모델별로 진행하기 때문에 2022년에 나올 전기차 중 다른 모델에는 다른 회사 배터리가 선정될 수 있다고 현대·기아차는 말했다.

현대·기아차는 작년 12월에는 SK이노베이션[096770]을 현대차[005380]의 NE(개발코드명)와 기아차의 CV(개발코드명) 등의 배터리 공급사로 선정했다.

내년에 나올 NE와 CV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를 기반으로 한다.

일각에서는 최근 이재용 삼성 부회장과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의 회동을 계기로 삼성SDI[006400]가 배터리 공급사로 선정될 것이라는 관측도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