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 '이천화재 방지법' 추진…"스마트 모니터링 도입"
상태바
송석준, '이천화재 방지법' 추진…"스마트 모니터링 도입"
  • 전상민 기자
  • 승인 2020.05.01 2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29일 화재로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한 경기도 이천시 모가면 A물류창고에서 소방대원들이 밤을 잊은 채 수색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달 29일 화재로 대형 인명피해가 발생한 경기도 이천시 모가면 A물류창고에서 소방대원들이 밤을 잊은 채 수색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뉴스레몬=전상민 기자] 미래통합당 송석준 의원은 지난달 29일 발생해 38명의 사망자를 낸 이천 물류창고 화재 참사의 재발을 막기 위한 '건설현장 화재 예방 및 방지법 제정안'을 의원입법으로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국토교통부 출신인 송 의원의 지역구는 이번 화재가 발생한 경기도 이천이다. 그가 발의하려는 법안은 건설현장에 '스마트 모니터링 시스템'을 도입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 시스템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계획, 설계, 착공 전·후 등 모든 공사과정의 안전성을 검토하고 안전관리계획이 제대로 지켜지는지 점검하는 것이다.

송 의원은 "이 시스템이 도입되면 건설현장에서 축적되는 안전 관련 데이터들을 IoT 핵심 기술과 빅데이터 기술로 분석·관리할 수 있어 밀폐된 건설현장 등의 안전성을 확보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