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저성장·저물가서 통화정책 운용 등 새 도전과제 맞아"
상태바
이주열 "저성장·저물가서 통화정책 운용 등 새 도전과제 맞아"
  • 고나현
  • 승인 2019.11.19 0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은, 내년 6월 창립 70주년 맞아 '전략 2030' 발표 예정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뉴스레몬=고나현 기자]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8일 "중앙은행이 저성장, 저물가 환경에서 통화정책 운용 등 새로운 도전과제를 맞고 있다"고 말했다.

이 총재는 이날 한은 본관에서 간부회의를 열고 한은의 중장기 혁신 방향에 관해 얘기하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저성장·저물가 환경에서 기준금리를 결정해야 하는 데다 인공지능, 빅데이터, 블록체인 기술 등이 발전하며 중앙은행의 결정을 둘러싼 대외 환경도 변했다면서 "이런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지 않으면 국민의 신뢰를 잃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조직 운용체계, 조직문화, 업무수행 방식이 급변하는 환경과 국민의 기대에 부합하는지 점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은은 내년 6월 창립 70주년에 맞춰 발표한다는 일정 아래 조직 혁신 전략 등을 담은 '전략 2030'을 만들고 있다.

한은은 세대 간 공감대 형성을 위해 전략 2030 태스크포스(TF) 구성원들의 3분의 1가량을 2030 밀레니얼 세대로 채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